LED TV의 컨셉 전쟁, 알고 관람하자.

북스타일 2009. 5. 14. 23:56 Posted by 퓨처 워커
  삼성전자와 LG전자의 LED TV 싸움을 아십니까? 시작은 삼성전자의 마케팅에서 시작되었습니다.

 LG-LH95-55inch-LED-LCD-TV_2

사실 엄밀하게 말하면 LED TV라고 부르는데는 좀 문제가 있습니다. LCD TV나 PDP TV에 비해서 LED TV는 기본적인 구조 자체의 차이는 아니기때문입니다. 즉 LED TV도 LCD TV의 한 종류로 백라이트가 단지 LED로 만든 제품인데 "표현컨셉"을 LED TV라고 부른 것입니다.

  문제는 이렇게 "LED TV"로 마케팅을 시작한 삼성전자는 의외로 시장의 반응은 좋았고 경쟁사인 LG전자는 약간 당황(?)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기술적(?)으로 LED TV는 없다고 삼성전자의 마케팅을 "소비자를 오도하는 표현"이라고 폄하하는 언론 기사가 나오게 됩니다.

참조 : "LED TV는 소비자 오도 잘못된 표현"… 정색한 LG 사장

하지만 이미 초기 시장 형성이 되어버리면서 "LED TV"라는 "컨셉"은 이미 삼성전자가 먼저 고객의 "마음"속에 자리잡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제 LG전자는 어쩔 수 없이 삼성전자가 만든(?), 마치 새로운 TV라고 "오도"된 LED TV 시장에 진입할 수밖에 없게 됩니다. 결국 LG전자도 LED TV를 출시하게 됩니다. 정확하게는 LG전자도 LED TV라고 "광고"하면서 제품을 출시하게 됩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그건 바로 "LED TV"라는 기존 LCD TV와 별다를 바 없는 TV 제품에 새로운 "컨셉"을 마케팅했다는 점입니다. 제 생각에 이런 것이 바로 "컨셉"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컨셉 크리에이터 - 10점
김근배 지음/책든사자

이 책은 바로 그런 "컨셉"을 만드는 사람들이 좀 더 "컨셉"을 체계적으로 만들 수 있는 프레임을 배울수 있게 도와줍니다.

  사실 삼성전자의 LED TV의 제품 컨셉 자체는 원래 "얇은 TV"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러한 "얇은 TV"라는 제품 컨셉을 좀 더 강조하기 위해서 마치 새로운 TV가 나와서 "최초의 제품"인 것처럼 포지셔닝하고 싶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이게 바로 "포지셔닝 서술"이라고 부른다고 하는군요. 그리고 이제 그러한 목적을 위해서 "표현컨셉"으로 "LED TV"라는 용어를 만들어냈다고 봅니다.


  하지만 책의 내용은 그렇게 녹녹하지 않습니다. 600여 페이지의 분량에는 "제품컨셉하우스"라는 것부터 "업의 컨셉 하우스", "포지셔닝 하우스" 그리고 "표현컨셉 하우스"의 4가지 프레임을 자세하게 설명하고 있습니다. 저도 나름 관심있게 읽어보려고 했지만 사실 짧은 기간에 소화하기에는 너무 "많은 내용"이 들어 있어서 제대로 다 소화하지도 못한 걸 실토하겠습니다. (이 서평은 위드블로그에서 받은 책이기때문에 이벤트 기간 내에 써야 합니다. ^^;)

  사실 고객들에게 어떤 제품의 가치를 제대로 전달하기에는 너무나 바쁜 현대 사회입니다. 따라서 기능이 많은 제품을 "마케팅"하기란 정말 어려운 일이죠. 따라서 여러분이 어떤 제품이나 서비스라 할지라도 제품을 기획하고 홍보하는 "팜플릿"이라도 한번 만들어 본 분이라면 제품의 "핵심 컨셉"이 얼마나 중요한지는 잘 알고 계실 겁니다.

  짧은 시간에 휘리릭 읽을 책은 아니지만 두고두고 "참고서"처럼 "제품 컨셉"을 개발할 때 참조할 만한 책이라고 추천합니다.

컨셉 개발에 머리가 아픈 퓨처워커
2009년 5월 15일
http://futurewalker.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ubright.tistory.com BlogIcon 철이 2009.05.15 22: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교재같은 느낌이 강하지만, 대학교육을 받은 정도의 독자라면 재미로 읽는 것도 그렇게 나쁘지 않아보이던데요? ㅎㅎ 글 잘 읽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futurewalker.tistory.com BlogIcon 퓨처 워커 2009.05.15 2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감사합니다. 뭐 사실 초반부 내용은 상대적으로 쉬운 사례들이선지 읽기가 편했습니다만, 중복되는 프레임이 계속 반복되니 좀 졸립더군요. 하여튼 부담없이 읽은만한 책은 아닌거 같아요. 책의 수준이 너무 높다고나 할까요?

  2. Favicon of http://isponge.net BlogIcon 마음으로 찍는 사진 2009.05.19 08: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 내용과는 무관하게 요즘 벌어지고 있는 LED TV에 대한 포스팅을 올린적이 있어서 트랙백 걸어 봅니다. :)

  3. Favicon of http://strong-coi.tistory.com BlogIcon 독코독담 2009.05.20 1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트랙백 확인을 이제야 했습니다. 컨셉 설계나 마케팅 전략 수립의 최고봉은 시장의 재정의가 아닐까요^^

    • Favicon of https://futurewalker.tistory.com BlogIcon 퓨처 워커 2009.05.20 12: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는 말씀입니다. 제품의 정의가 아닌 시장 자체의 재정의가 최고의 컨셉 만들기죠. 아이폰이 대표적인 사례 아닐까요? 음성 통화라는 휴대폰 시장이 아닌 인터넷과 어플리케이션이 중요한 모바일 컴퓨팅 기기라는 새로운 시장의 컨셉을 만들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거라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